카자흐스탄 농업시장 동향 ♥ #이선호

카자흐스탄 농업시장 동향 ♥ #이선호 | 2018-06-11 20:43:23

- 카자흐스탄의 1인당 경작지 면적, 세계 2위 -

- 북부에선 밀, 쌀 등 주곡작물 재배, 남부에선 딸기, 토마토 등의 온실 재배  -

- 스마트팜 도입 필요하나 초기 투입자본이 부담으로 작용 -





카자흐스탄 농업 산업 개황


   ㅇ 카자흐스탄은 1인당 경작지 이용가능 면적이 1.5헥타르로 호주 다음으로 경작가능 면적이 넓은 국가이며, 비옥한 토지와 다양한 기후대를 보유하여 농업 잠재력이 높은 국가로 평가됨.

    - 지리적으로는 산악지역 12.4%, 숲과 초원지역 9.4%, 반사막지역33.2%, 사막 44% 등으로 다양한 양상을 보임.

    - 경작지는 공화국 남부와 동부 산악지역, 카스피해 연안, 북부에 분포해 있음.


 

 * 자료원 : Google.com


  ◦ 카자흐스탄 북부는 밀 등의 곡물재배가 활발. 남부는 풍부한 일조량과 수자원을 활용하여 , 과일, 채소 등이 재배. 동부에서는 유지작물, 중부의 사막지대에서는 축산업이 활발.


    - 농업 산업이 지역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북부가 15-25% 남부는 15%, 그 외 지방은 10% 미만임.


   ◦ 전체 작물 생산량의 39%는 소작농을 비롯한 중소기업이, 31%는 농업전문 기업이 재배하는 것으로 나타남. 농산물 수출은 지난 ’16년 기준 21억 달러를 기록하여 카자흐스탄 전체 수출의 6%를 기록

    - 주요 수출제품은 주곡작물(, )로 그 중 밀이 대다수를 차지했음(60%).


경작지 규모 및 주요 재배작물


  ’17년 기준 카자흐스탄의 경작가능 면적은 2,183만 헥타르로 영국의 그레이트 브리튼섬과 비슷한 크기였음. 북부에 위치한 코스타나이스키주가 5백만 헥타르로 가장 넓은 면적의 경작지를 보유함.

 


 * 자료원 : 위키피디아

 

 ㅇ 밀과 쌀을 비롯한 주곡작물과 콩류재배가 활발 하며, 이들의 면적은 ’17년 기준 1,540만 헥타르를 기록함. 밀은 1,197만 헥타르, 유료작물 247만 헥타르, 감자는 18만 헥타르에서 재배되고 있음.


  ◦ ’15년 기준, 도시가 아닌 지방에 거주하는 인구는 전체 카자흐스탄 인구의 43%로 조사됐음. 아울러, 지방에 거주하는 경제활동 인구의 18%가 농업, 어업, 임업 분야에 종사한다고 밝혀짐. 다만, 농업 분야의 낮은 임금과 대우조건 때문에 종사인구는 갈수록 줄어드는 추세임. 


정부 정책 


  ◦ (주요정책) 카자흐스탄 정부는 2017-2021 농업 산업 발전 국가프로그램을 수립하여 정책적으로 지원하고 있음.

    - 세재 및 관세혜택이 주요 내용이며, 농업 분야 투자가에게는 법인세 면제, 토지세 면제 등의 혜택이 주어짐.

    - 쌀 재배, 밀 재배 등이 프로그램 지원범위에 포함되며, 상세한 리스트는 아래의 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함.

          * 사이트 http://adilet.zan.kz/rus/docs/P1600000013#z66


농업 산업 발전 국가프로그램 주요 내용>


종류

농업 분야 투자계약을 체결할 경우 주어지는 혜택

세재 혜택

10년 간 법인세, 토지세, 재산세 0% 적용

관세 혜택

수입 관세 0% (관련 부품, 자재, 원료 등)

기타

외국인 노동자 고용 가능

* 자료원 : 카자흐스탄 투자개발부


  ◦ 최근 10년 간 카자흐스탄 정부는 온실산업 발전을 위해 정부보조금을 지급하기도 했지만, 최근에는 국고보조금 지원이 중단되어 ’18년 기준 별도의 온실정책은 없음. 


카자흐스탄 주요 농업회사 및 프로젝트


  ◦ 알리비 홀딩 등 다양한 회사들이 존재하며, 최근 중국의 투자로 외투기업이 성장하고 있음. 


카자흐스탄 농업 분야 주요 회사 리스트>

순위

회사명

분야

38

ТОО Холдинг Алиби

(알리비홀딩)

곡물재배 및 가공

116

АО Холдинг Казэкспортартык

(카즈 엑스포르타르틱)

곡물 및 유류작물 재배

273

ТОО Медет - Холдинг

(메테드-홀딩)

곡물가공

279

АО Адель Агро

(아델 아그로)

양계장, 달걀

314

АО Усть Каменогорская птицефабрика

 (우스치 카메노그르스카야 프티체파브리카)

달걀, 양계장

321

ТОО Агрофирма ТНК

 (THK)

곡물 생산

462

ТОО Алатау Кус

(알라타우 쿠스)

양계장

468

ТОО Аби Жер

(아비 줴르)

농예학, 곡물재배

* 자료원 : http://Rfcaratings.kz

 

  ◦ 남부에 위치한 쉼켄트시에서 “테플리츠니 라이” 프로젝트 진행 중. 쉼켄트시는 온실농장 설립을 위해 136헥타르의 토지 및 인프라(전기, 수도 등)을 제공


   ◦ 중국의 YTO Group Corportation은 카자흐스탄에 투자계획을 가지고 있으며, 당국과 투자 금액 및 분야에 대해 협의 중임. 해당 기업은 작물재배 및 축산 분야에 주력할 것으로 보임.


   ◦ 우리나라의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은 국내 농업기업과 협업하여 쉼켄트 및 남카자흐스탄 지역에 스마트팜 패키지를 수출할 계획을 지니고 있음. 고려인협회와도 시범포 설치 및 시설농업 기자재 수출을 추진 중이나 아직까지 가시적인 성과는 없는 상태임.


온실 및 스마트농업 개요


  ㅇ 카자흐스탄의 온실산업은 지난 10년 간 비약적인 발전을 함. 지난 ’08년 통계청에 자료에 따르면 카자흐스탄의 온실 농업부지는 58.6 헥타르였으나, ’16년은 1,061헥타르로 약 18배 성장

    - 온실 산업 발전에 영향을 미친 것은 정부였으며, 보조금 지원이 큰 역할을 함. 현재 최근 온실 산업에 대한 보조금 지원은 중단된 상태임.

    - 다만, 국가프로그램을 통해 온실기자재 및 기계류를 무관세로 수입할 수 있음. 농업 기업 설립 시 법인세, 토지세 등도 면제됨.  


  ◦ 최근 경제위기로 온실산업 성장속도가 둔화됐으나, 남부에서 꾸준히 관련 수요가 늘어나는 상태

    - 하지만, 아직까지 국내수요를 커버할 만큼 산업규모가 크지 않으며 작물 재배가 불가한 11월에서 5월 사이에는 대부분의 채소와 과일을 수입함. 주요 수입국은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즈, 중국 등임.


  ◦ 카자흐스탄 온실협회에 따르면, 국내 소비량을 충족시키기 위해서는 약 1,150헥타르의 온실 시설이 필요함. 


온실 및 스마트농업을 통한 재배작물 


  ◦ 토마토 및 딸기가 주로 재배됨.


  ◦ (사례) 카자흐스탄 남동부에 위치한 춘자시에서는 한국의 시설농업 기술을 통해 토마토를 재배하고 있음.


그린하우스 전경

세부 내용

시설명 : Tomatik


재배작물 : 토마토


재배면적 : 4헥타르


- 8헥타르까지 확대예정


건설기간 : 10개월


투자회사 : 에니그마 인베스트, 반아그로


투자규모 : 20억 텡게 (한화 약 65억원)


내용 : 한국형 온실시설을 통한 토마토 재배


홍보링크 : https://youtu.be/ivBtwpoFRfI

로고


  ◦ 하지만, 대다수의 농업 회사는 스마트팜에 대한 이해도가 낮아 술의 도입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는 것으로 파악.

    - 삼룩카지노 및 보스턴 컨설팅그룹의 공동조사결과에 따르면, 카자흐스탄 농업회사 중 컴퓨터를 보유한 곳은 전체의 33%, 그 중 인터넷 접근이 가능한 곳은 27%로 파악됨.

    - 덧붙여 국제분석센터인 IDC의 보고서에 따르면, 카자흐스탄 농업 기업의 전자기기 이용률은 4-5%, 정밀농업 기술 이용률은 1% 미만. 이는 유럽 평균수치(47%)보다 현저히 낮은 수치임.


바이어 및 기타 의견


  ◦ (종합) 한국에서 온실기자재 수입을 하는 바이어의 의견에 따르면, 국내 자재는 높은 품질로 경쟁력을 가지고 있지만 가격이 비싸 상대적으로 저렴한 러시아, 터키, 중국기자재가 더 선호된다고 함. 


  ◦ 한국 기업의 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서는 가격을 조정하거나, 스마트팜 등 패키지 상품 판매로 전략을 잡아야 함. 아울러, 스마트팜에 대한 현지 이해도가 낮기 때문에 전문가 파견 등 현지인력 교육도 고려되어야 할 것임.


  ◦ (무역관의견)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은 스마트팜 수출을 위해 고려인협회와 작년부터 두 차례 미팅을 했으나, 어려움이 많았음. 스마트팜의 필요성을 인식하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스마트팜 개념에 대한 이해도 낮았기 때문임.

    - 따라서 시장 확대를 위해서는 한국형 온실재배 성공사례(: 재외동포재단이 키르기즈에 설립한 딸기온실농장)를 현지어로 번역하여 적극 홍보하고 관련 보고서(온실재배에 따른 수익구조 개선, 생산량 증가)를 만들어 바이어들을 설득해야 할 것으로 보임.


자료원 : 카자흐스탄 고려인협회, 농업기술실용화재단, KOTRA 알마티무역관 등 자료 종합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4 최근 주목해야 할 미국 경제통상 관련 5가지 이슈 경제·무역 10.12 223
63 위기의 쿠바, 경기불황 지속되나 경제·무역 10.02 174
62 방글라데시 온라인 쇼핑 시장 크게 성장 경제·무역 10.01 182
61 랴오닝성 자유무역구, 까다로운 화장품 수입통관 간소화되나? 경제·무역 10.01 260
60 中 랴오닝성, 국유기업 개혁 가속화되나 경제·무역 09.17 431
59 BMW, 중국 제3공장 신설 경제·무역 09.17 237
58 디지털 역량강화를 통한 덴마크의 국가 성장전략 경제·무역 09.14 361
57 2018년 파키스탄 총선 이후 경제변화 전망 긴급 진단 경제·무역 08.22 185
56 터키 외환위기, 남아공 시장으로 확산 경제·무역 08.21 175
55 터키 리라화 폭락 원인 및 현지 상황 경제·무역 08.17 245
54 쿠바, 자영업 본격 허용정책으로 시장경제 확대 움직임 경제·무역 07.27 261
53 2018/19 방글라데시 예산안을 살펴보자 경제·무역 07.16 213
52 벨기에 1.5% 성장유지 전망 및 교역현황 경제·무역 07.12 230
51 연일 하락하는 호주달러, 원인과 대책은? 경제·무역 07.02 256
50 연일 하락하는 호주달러, 원인과 대책은? ♥ #강지선 경제·무역 07.01 338
49 파나마, 빈부격차 해소를 위해 적극적인 정부정책 도입필요 ♥ #여지예 경제·무역 06.30 356
48 에콰도르, 레닌모레노 대통령 집권 2년차 경제산업통상 기조 ♥ #정지웅 경제·무역 06.28 345
47 쿠바 이중화폐 운영과 통합전망 ♥ #이연석 경제·무역 06.28 342
46 유럽 채권단, 그리스 구제금융 프로그램 종료 합의 ♥ #Rosalia Lee 경제·무역 06.28 340
45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재선 성공, 정책 불확실성 해소 예상 ♥ #홍태화 경제·무역 06.26 340
44 가나 모바일머니 거래량 급증, 현금결제 대체 ♥ #성우현 경제·무역 06.23 365
43 스마트 시티에 눈 뜨기 시작한 시베리아 ♥ #송민선 경제·무역 06.23 364
42 프랑스 기업 성장 및 전환 위한 행동계획(PACTE) 법안 내용 분석 ♥ #김영호 경제·무역 06.23 343
41 日 QR코드 결제, 연내 규격 통일화 ♥ #김승호 경제·무역 06.18 357
40 필리핀 페소화 환율 변동 및 경제전망 ♥ #추설희 경제·무역 06.14 260
39 러시아 국정과제 실현을 위해 부가세 인상될 것인가? ♥ #이태훈 경제·무역 06.14 261
38 2018년도 오만 예산안 및 시사점 ♥ #이영희 경제·무역 06.12 266
열람중 카자흐스탄 농업시장 동향 ♥ #이선호 경제·무역 06.12 280
36 제60대 콜롬비아 1차 대선 투표 결과 ♥ #이종호 경제·무역 06.09 250
35 캐-미 철강분쟁, 캐나다 경제영향은 '제한적' ♥ #김훈수 경제·무역 06.09 267
34 EU, 현재 당면 과제와 향후 나아가야 할 방향을 살펴보자 ♥ #김도연 경제·무역 06.08 269
33 Awesome Africa Blossom with Korea, 한-아프리카 협력 확대의 신호탄이 된 아프리카… 경제·무역 06.08 267
32 인도네시아 정부 인프라 사업 참여, 민간기업도 가능 ♥ #허유진 경제·무역 06.07 290
카테고리





Facebook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