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스테르담, 유럽을 대표하는 스마트시티로 거듭나나 ♥ #이소정

암스테르담, 유럽을 대표하는 스마트시티로 거듭나나 ♥ #이소정 | 2018-06-30 00:59:33

- 성공적인 스마트시티 사례, 암스테르담

- IT, 교통, 에너지 관련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 정부 주도로 ‘스마트시티’ 건설에 박차

 

○ 스마트시티란?

- 스마트시티는 다양한 유형의 전자 수집 데이터 수집 센서를 통해 자산 및 자원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데 사용되는 정보를 제공하는 도시 지역을 가리킴.

- 교통 및 운송 시스템, 발전소, 상수도 공급망, 폐기물 관리, 법 집행, 정보 시스템, 학교, 도서관, 병원 등을 모니터링하고 관리하기 위해 처리, 분석되는 시민, 장치, 자산으로부터 수집된 데이터를 포함함.

- 스마트시티는 정보통신기술(ICT) 및 사물인터넷(IoT) 등 네트워크에 연결된 다양한 물리적 장치를 통합하여 도시 운영 및 서비스의 효율성을 최적화하고, 시민들을 연결함.

- 스마트시티의 범위에는 △경제, △환경, △거버넌스, △리빙, △이동성, △시민의 6가지 하위 항목이 존재함.

 

○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를 통해 미래를 준비하는 네덜란드

- 2017년 1월, 마르크 뤼터(Mark Rutte) 네덜란드 총리는 네덜란드 스마트시티에 관한 아젠다를 검토했음.

- 40명 이상의 도시 대표자, 60명의 관련 직원, 30명의 연구원이 협력하여 스마트 도시 건설 이행 방안을 논의했음.

- 네덜란드 내 도시민의 삶의 질 개선, 국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혁신적인 솔루션을 도입하는 것을 목표로 함.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및 예시

구분

스마트시티 국가전략프로젝트

예시

1

디지털 인프라, 보안,

접근 가능성, 상호운용성

5G, 센서, 카메라, 개방형 데이터, 플랫폼

2

도시 내 민관 협력

실험 공간, 비전 기반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3

거버넌스(새로운 정부)

조직 3.0, 주민과 협력하는 교차-사일로(Cross-silo) 작업

4

교육, 고용

디지털 연결성, 미래 직업과의 제휴

5

지역 및 국가 협력

네트워크 도시

자료원: denhaagfm.nl

 

○ 인터뷰

 

○ 컨설턴트사 Arcadis의 유럽 도시 책임자 Carolien Gehrels

 

Q. 스마트 도시 건설을 가속화할 수 있는 세 가지 주요 기술이 있다면?

A. 첫 번째로 이동성(Mobility)을 들 수 있다. 도시 내 이동성에 관한 기술이 발전하면 교통 시스템이 개선될 것이고, 자율주행차 도입 등 혁신을 기대해 볼 수 있을 것이다. 암스테르담에 거주하는 시민들은 도시 내 여행객 수가 너무 많다고 불평하지만, 외국인들의 여행을 금지하는 대신 여행세(Tourist tax)를 도입한다면 세수 증가에 따른 이동성 기술의 투자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한다.

 

두 번째로 화물 물류(Freight Logistics)를 들 수 있다. 가정에서 발생하는 산업 폐기물을 여러 업체가 수거하는 것은 적재량, 교통 혼잡 문제를 일으킨다는 점에서 비효율적이다. 비슷한 원리로 호텔에서 침구, 식음료, 쓰레기, 승객 등을 위해 여러 대의 차량이 매일 호텔에 드나드는 것도 비효율적이다. 이러한 비효율적인 물류 시스템을 개선해 효율성을 이끌어내야 한다.

 

마지막으로 조명(Light)을 들 수 있다. 스마트 조명을 도입하면 보행자의 흐름을 파악할 수 있고, 공공장소의 안전을 도모할 수 있다. 스마트 LED 조명의 경우, 같은 장소에 매일 다른 분위기를 만들어내는 것이 가능하다. 필립스 社는 KPN, Cisco, Alliander 및 암스테르담 시 당국과 협업하여 암스테르담 동남부 지역에 위치한 아레나 경기장 일대에서 조명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 2025년까지 연평균 18.4% 성장할 전망

- 미국의 조사기관 Grand View Research에 따르면, 글로벌 스마트시티 시장 규모는 2025년까지 연평균 18.4%(2.57조 달러 규모) 성장할 것으로 예상됨.

- 스마트 도시 솔루션의 수요는 △도시 인구 증가, △천연자원 관리 및 개선, △지속가능한 환경 등의 문제로 증가했음.

- 정치, 경제, 문화 등 국가 전반적으로 혁신을 수용하고, 협력하는 네덜란드의 문화적 특성상 도시 네트워크 간 협력할 수 있는 국가 스마트시티 연구를 수행하고자 함.

- 영리, 비영리 단체 및 지역, 국가 정부 단체, 교육단체 간의 협력은 도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도시 내 구체적인 문제들을 해결하고자 함.

- 전 세계의 약 26개의 도시가 스마트시티 전략을 추진하고자 함.

- 네덜란드에서는 암스테르담, 에인트호벤, 로테르담, 헤이그 및 위트레흐트가 스마트 도시로 알려져 있음.

 

○ 국가 스마트시티 연구 프로그램 참여

- 2017년 6월, 네덜란드 내 6개 도시에서는 국가 스마트시티 연구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방안에 서명했음.

- 즈볼러, 하를렘, 덴하그, 위트레흐트, 로테르담, 에인트호벤으로 구성된 이 프로젝트는 네덜란드 스마트시티 전략의 상징적인 사례로 꼽힘.

- 6개 모든 도시 내 동등한 수준의 기술 인프라를 갖춘 연구소를 제공하여 협업, 기술 개선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스마트시티 규모 확대 및 건설 소요 기간을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함.

- 전문 프로그램 안내, 스마트시티 로드맵, 혁신적 구매를 위한 워크샵, 스마트시티 교육, 대기 및 소음 측정을 위한 IoT 기술 및 소프트웨어 및 데이터가 포함됨.

 

 

□ 스마트시티, 암스테르담

 

○ 스마트시티 사례 암스테르담

- 2017년 기준 845,000명의 인구를 보유한 암스테르담은 싱가포르, 바르셀로나 등 성공적인 글로벌 스마트 도시 사례로 꼽힘.

- 2016년 4월, 암스테르담은 유럽 자본 혁신상(Europe’s Capital of Innovation Award)을 수상한 바 있음.

- 2017년 네덜란드는 ‘2017 글로벌 혁신 지수’에서 전년 대비 5단계 상승한 3위를 기록했음.

- ‘암스테르담 2040 도시 마스터 플랜’을 통한 혁신적인 도시 디자인, 스마트 기술 도입을 목표로 함.

- 2012년부터 암스테르담 시에서는 누구나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 오픈소스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으며, 데이터를 활용하여 스마트시티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음.

 

○ 암스테르담 스마트시티 플랫폼(ASC, Amsterdam Smart City Platform)

- 2009년 암스테르담 경제위원회는 기업, 거주자, 지자체, 연구기관 등 민관협력을 통해 도시 문제의 혁신적인 아이디어 및 해결책을 테스트하기 위한 스마트시티 플랫폼을 구축했음.

- 스마트시티 플랫폼에는 지속가능한 난방 네트워크 구축, 잔열 활용, 에너지 저장, 공공 조명 프로젝트가 존재하며, 별개로 2,000명의 인력, 90개의 파트너 및 100개 이상의 진행 중이거나, 진행될 예정인 프로젝트가 존재함.

- 플랫폼에는 인프라 및 기술, △에너지, △수도 및 폐기물, △이동성, △순환 도시, △거버넌스 및 교육, △시민 및 생활의 6가지 항목이 존재함.

- 플랫폼 내 프로젝트는 주로 지속가능한 삶, 작업, 이동성, 공공 공간에 초점을 둠.

 

ASC 구성

 

0 Comments
제목
카테고리




Facebook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네이버블로그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