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무역정보 > 통상·규제

통상·규제

EU, 플라스틱 식품용기 내 비스페놀 A 사용제한 강화 ♥ #김도연

EU, 플라스틱 식품용기 내 비스페놀 A 사용제한 강화 ♥ #김도연 | 2018-06-19 17:18:03

- 식품용기, 니스 및 코팅제에 BPA 제한기준 0.6mg/kg 0.05mg/kg로 낮춰 -

- 3세 이하 영·유아용 플라스틱 물병과 컵에는 사용 금지 -

- 오는 96일부터 규정 발효돼, 우리 기업 유의 필요 -

 

 

 

개요

 

  ○ EU 집행위는 2018.9.6.부터 플라스틱 식품용기 내 비스페놀 A 함유량을 제한한다는 집행위 규정 No.2018/213을 채택함(관련 관보 L41, 2018.2.14.).

    - 이 규정에 따라 해당 물질의 최대 허용량이 0.6mg/kg 0.05mg/kg로 낮아지며, 3세 이하 영·유아용 플라스틱 물병과 컵에는 사용이 금지됨.

 

  ○ 비스페놀 A(이하 BPA)는 플라스틱 물질제조에 사용되는 합성화학물질로 캔음료, 생수통, 밀폐용기, 영수증 용지 등 일상생활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물질임.

    - 그러나 최근 몇 년 BPA의 위험성을 알리는 많은 연구결과들이 지속적으로 발표되면서 BPA에 대한 소비자들의 우려가 크게 고조되어 왔으며, 정부차원에서도 물질사용을 강화하고 있음.

 

세부 내용

 

  ○ BPA의 위해성은 2000년 이후 집중 조명돼 왔는데, 수백 건에 달하는 보고서들은 BPA가 내분비 교란물질을 포함해 유방암 및 뇌종양, 비만 등 각종 질환을 유발한다고 밝힘. 특히, 유아와 임산부에게는 특히 치명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전하고 있음.

 

  ○ 이에, 유럽 내 비스페놀 A를 금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으며 EU 및 회원국 차원에서도 물질 사용을 지속 강화중임.

    - 집행위는 소비자 안전을 위해 2011년부터 영·유아용 젖병 내 BPA 사용을 금지했으며, 플라스틱 식품용기에는 일정 제한치(0.6mg/kg) 내에서만 허용하고 있음.

    - 회원국 역시 비스페놀A 사용을 제한하는 추세로, 프랑스의 경우 2015.1.1.부로 모든 식품용기 내 BPA 사용을 전면 금지시켰으며 덴마크, 벨기에, 스웨덴의 경우 영·유아용 식품용기 내 BPA 사용을 금함.

 

  ○ 이 같은 추세에 따라, 현재 유럽 시장에서는 BPA Free를 새로운 마케팅 전략으로 내세우고 소비자로 어필하는 기업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음.

 

BPA Free를 내세워 판매중인 제품들

 

자료원 : 프랑스 일간지 le monde

 

  ○ 유럽물질화학청 ECHA(European Chemicals Agency)20176, BPA 물질이 인체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결론을 도출하며 REACH 고위험성물질목록(SVHC; Substances of Very High Concern)에 등재시킴. 이 외, 유럽식품안전청 EFSA(European Food Safety Authority) 역시 2006년부터 식품용기에 들어가는 비스페놀A에 대한 평가를 시행하고 위해성에 대해 지속 발표하고 있음.

    

  ○ 집행위는 EFSA의 권고와 내부적 분석을 통해 플라스틱 식품용기 내 BPA 물질사용 제한이 필요하다고 판단, 기존 최대 허용기준을 0.6mg/kg에서 0.05mg/kg로 낮추기로 함.

 

  ○ 이 밖에도 통조림 제품의 경우, 제품 내벽의 부식방지를 위해 니스 및 코팅제가 사용되는데 여기에 BPA가 들어간다고 밝힘. 이에, BPA 제한용량(0.05mg/kg)을 니스 및 코팅제로도 확대 적용한다고 밝힘.

 

 ○ 또한, 니스 및 코팅제가 들어간 플라스틱 식품용기에 대해서는 적합성 선언문(declaration of conformity) 작성을 의무화함.

    - 선언문에는 아래와 같은 정보들이 명시되어야 하며, 회원국 당국의 요청 시 기업은 10일 내 해당 서류를 제출할 수 있어야 함.

     · 제조 및 적합성 선언 기업정보(기업명 및 주소)

     · 적합성 선언 작성 시기

     · 제조 시, EU 규정 No.1935/2004 3,15,17 조항의 준수 여부

     · 니스 및 코팅제가 사용되는 제품 정보(식품군 종류, 식품처리에 사용되는 온도, 기간 등) 및 제조품 정보

    

  ○ 이 밖에도, 집행위는 3세 이하 영·유아의 경우 소량의 BPA 노출로도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폴리카보네이트(PC) 재질의 병과 컵에 BPA 사용을 금지시킨다고 밝힘.

 

  ○ 2018.2.14. 관보에 공표된 이번 규정은 2018.9.6.부로 발효됨. 다만, 산업계의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유예기간을 두고 96일 전까지 EU 시장 내 유통된 제품에 대해서는 재고가 모두 소진될 때까지 판매가 가능하도록 함.

 

플라스틱 식품용기 내 BPA 관련 집행위 규정(No. 2018/213) 정리 

품목

비스페놀A 허용량

식품용기

0.05mg/kg

니스 및 코팅제

0.05mg/kg

·유아용* 식품용기 니스 및 코팅제

금지

·유아용 폴리카보네이트(PC) 재질의 물병 및 컵

금지

: ·유아용은 3세 이하를 지칭

자료원 : EU 집행위

 

전망 및 시사점

 

  ○ 이번 발표된 집행위 규정에 따라, 2018.9.6.부터 플라스틱 식품용기 내 BPA 0.05mg/kg를 초과하는 제품과 BPA가 함유된 영·유아용 물병 및 컵은 역내 유통 및 판매가 금지되는 바, 관련 기업들은 규정을 숙지하고 변경된 기준에 맞춰 제품을 생산해야 할 것임.

 

  ○ 한편, 유럽의회는 관련 제조기업들이 BPA 대체 물질로 비스페놀S(BPS)의 사용 가능성을 제시하며 BPS에 대한 위해성 역시 조사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밝힘.

    - ECHA 산하 위험평가위원회(RAC; Risk Assessment Committee) 역시, BPSBPA와 유사한 위해성을 가지고 있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향후 제조기업의 BPS 사용여부에 대한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전함.

    

  ○ 이 외에도, 집행위는 현재 식품이외의 다른 경로를 통한 BPA 인체흡입 가능성을 염두해 관련 연구를 진행중인 것으로 나타남. 참고로 2016.12.12., EU는 영수증에 사용되는 감열지(Thermal paper) BPA 함유량을 2020년부터 중량의 0.2%로 제한한다고 발표한 바 있음.

 

  ○ 유럽식품안정청(EFSA) 역시, 현재 BPA 물질 독성에 관한 재평가를 시행중으로 2019년 말 관련 결과를 발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음.

    - 유럽소비자협회(BEUC) 대변인 Mrs Constant은 브뤼셀 무역관과의 인터뷰에서, BPA 사용금지를 영·유아용 제품에만 국한하지 말고 모든 플라스틱 식품용기로 확대시켜야 한다고 밝힘.

 

  ○ 이 같은 추세에 따라, 향후 EU BPA 물질 금지분야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사료되며 BPS 물질 제한 가능성 역시 높은 것으로 판단됨. 이에, 제조과정 중 BPA 또는 BPS 물질을 사용중인 우리 관련 기업들은 이 같은 EU 움직임을 더욱 주시하여 수출에 피해가 가지 않도록 유의해야 할 것임.

 

 

  * 자료원 : EU 집행위, 유럽의회, 현지언론, KOTRA 브뤼셀 무역관 인터뷰 및 의견종합

Comment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93 미얀마, 2019년도 자동차 수입 규정 변경 ♥ #Thu Thu Aung 댓글5 2일전 313
92 파키스탄 PVC 수지 반덤핑 규제 동향 ♥ #정주헌 댓글9 2일전 265
91 NAFTA 對 USMCA, 전문가들이 지목한 6가지 포인트 ♥ #Charlie Chung 댓글4 2일전 354
90 EU-싱가포르 FTA 4년 만에 서명 ♥ #김도연 댓글5 2일전 267
89 대만-스와질란드 경제협력협정 곧 발효 ♥ #유기자 댓글8 2일전 326
88 호주의 보호무역주의 강화 가능성 ♥ #윤준기 댓글8 2일전 280
87 EU-베트남 FTA 서명 ♥ #김도연 댓글6 2일전 276
86 GCC, 자동차 배터리 반덤핑 이후 현황 ♥ #염광선 댓글6 2일전 291
85 월드뱅크, 글로벌 무역분쟁 지속 시 주변국은 개방확대 전략으로 틈새기회 노려야 ♥ #이정민 댓글7 2일전 270
84 인도, 철강 품목 반덤핑 부과 현황 ♥ #박혜은 댓글7 2일전 330
83 이스라엘 MIXI BIOMED 전시회 참관기 10.12 187
82 아프리카 최대 단일 자유무역지대(AfCFTA) 탄생 눈 앞 - ③ 10.12 178
81 멕시코 입장에서 보는 USMCA 출범 10.11 249
80 스페인, 캡슐커피 판매 제한 움직임 확산 10.11 249
79 인도, 19개 품목 기본관세 전격 인상 10.01 236
78 美 무역대표부, 태양광제품 8개 세이프가드 규제 중지 10.01 209
77 일본 자동차산업, CPTPP로 얻게 될 이익은? 09.28 224
76 우리기업의 기회로 작용 중인 터키의 미국산 제품 추가관세 부과 09.28 247
75 中, 새로운 수입 포장식품 라벨 검사법 시행 09.28 180
74 영국 브렉시트 협상, 막바지로 접어들다 09.28 230
73 터키, 수입산 철강제품 추가관세 부과 09.27 432
72 2019년부터 새롭게 바뀌는 캐나다의 식품안전법 09.27 263
71 美 캘리포니아주, 2045년까지 100% 청정에너지 전력 공급 계획 09.27 181
70 日 민박신법, 규제강화인가 규제완화인가? ♥ #김승호 07.03 330
69 이란, 수입품목 분류 신규 기준 발표 ♥ #박재영 06.30 323
68 미국 철강 232조 관련 갈등 점입가경으로 치달아 ♥ #이정민 06.30 330
67 中, 한·미·대만산 스티렌 반덤핑 최종 판정 ♥ #김성애 06.27 327
66 에콰도르, 레닌모레노 대통령 집권 2년차 경제산업통상 기조 ♥ #정지웅 06.27 323
65 美 상무부, 한국산 대구경 강관에 대한 예비 상계관세 조사 긍정 판정 ♥ #Charlie Chung 06.27 327
64 미 상무부, 한국산 원추 롤러 베어링에 대한 최종 덤핑혐의 긍정판정 ♥ #Charlie Chung 06.23 328
63 미 상무부, 한국산 저융점 합성단섬유에 대한 최종 덤핑혐의 긍정판정 ♥ #Charlie Chung 06.23 323
62 뉴욕시, 일회용 스티로폼 용기 및 완충제 사용 금지 ♥ #김동그라미 06.23 317
61 이란, 인증 제도 특징 및 절차 ♥ #박재영 06.22 319
카테고리






Facebook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Naver